미래창조과학부가 '소프트 로봇'을 개발하기 위해 최대 7년간 125억 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미래창조과학부는 10인 내외의 연구그룹을 지원하는 선도연구센터(ERC) 사업을 소프트로봇 분야에서 시작하기로 결정하고, 사업에 참여할 연구팀을 공모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의 목표는 소프트로봇 시제품 5개 내외를 개발하고 성능평가까지 마치는 것이다.

접수는 8월 말까지다. 미래창조과학부는 11월부터 연구팀이 본격적인 연구를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미래부 관계자는 "이번 ERC를 통해 소프트로봇 활용분야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