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고기·쇠고기 가격 두 달새 22% 올라

입력 2016-07-18 09:58 수정 2016-07-18 09:58
휴가철을 앞두고 돼지고기와 쇠고기 가격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소비자원이 생필품 가격정보 종합포털 '참가격'을 통해 분석한 결과, 지난달 돼지고기 가격이 5월보다 22.2% 올랐다.

지난달 쇠고기 가격은 전월보다 7.4% 올라 4월 이후 상승세를 유지했으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는 22.1% 올랐다.

반면 지난달 배추(-25.8%)와 양파(-11.2%), 무(-22.4%) 가격은 모두 전월보다 하락했으며 배추와 양파의 경우 최근 2∼3개월간 계속 가격이 내린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돼지고기, 배추, 무, 양파는 대형마트가, 쇠고기, 종이기저귀, 즉석우동, 세탁세제는 전통시장이 저렴했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418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713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