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프라이드(3,17055 -1.71%)가 장 초반 급등중이다.

18일 오전 9시3분 현재 뉴프라이드는 전날보다 550원(7.15%) 오른 8240원에 거래중이다.

뉴프라이드는 지난 15일 영국계 '에스알브이엔터프라이즈(SRV)'를 대상으로 진행한 약 145억 원 규모의 3자배정 유상증자 대금 납입이 완료됐다고 18일 밝혔다.
뉴프라이드 측은 "이번 증자과정에서 최대주주로 등극한 SRV가 구심점이 돼 글로벌 대마 사업을 진행할 수 있도록 당초 예정됐던 증자 대상을 SRV 단일체제로 축소했다"며 "이번 유상증자는 기존 예정됐던 금액의 80.5% 수준인 약 145억 원 규모로 진행, SRV는 최종적으로 뉴프라이드 지분 8.06%를 확보한 최대주주가 됐다"고 설명했다.

뉴프라이드는 증자대금 확보를 통해 글로벌 대마 사업이 본격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글로벌 대마 신사업을 포함, 기존 사업들까지 차질없이 진행하겠다는 계획이다.

뉴프라이드 최대주주로 들어서는 SRV는 영국계 법인으로 2013년 12월 설립됐다. 자금 및 경영 컨설팅, M&A, 해외자산투자 등을 주요 사업으로 하고 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