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루이지애나주에서 또 경찰 저격 총격사건 … 경찰관 3명 숨지고 3명 부상

입력 2016-07-18 06:50 수정 2016-07-18 06:50
미국 루이지애나주에서 17일 오전 경찰을 겨냥한 총격 사건이 발생해 근무중인 경찰관 3명이 숨지고 3명이 부상했다.

CNN 등 미국 언론들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께 루이지애나주 배턴 루지 동남부 올드 해먼드 에어플라자 쇼핑센터 인근에서 복면을 쓰고 검은 옷을 착용한 괴한이 무차별 총격을 가했다. 경찰과 괴한 간 총격은 에어라인 하이웨이 인근 피트니스 센터와 주유소에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괴한은 이날 매복한 채 라이플 소총으로 경찰관들을 향해 무차별 발사했다고 미국 언론들은 전했다.

숨진 경찰관들은 배턴 루지 경찰국 소속 경찰관 2명과 동부 배턴 루지 셰리프국 경찰관 1명으로 밝혀졌다. 현재 병원에서 치료 중인 경찰관 1명도 위독한 것으로 알려져 사망자 수가 더 늘어날 전망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