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게임 포켓몬고, 영국 출시 … 독일 이어 5번째

입력 2016-07-15 06:58 수정 2016-07-15 06:58
호주와 뉴질랜드, 미국, 독일에 이어 영국에서도 모바일 게임 '포켓몬 고'가 출시됐다고 BBC 등 영국 주요 언론매체들이 14일 보도했다.
영국 사용자들은 이날부터 구글 플레이 스토어나 애플 앱 스토어에서 각각 iOS용과 안드로이드용 포켓몬 고 앱을 내려받아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앱을 내려받으려는 사용자들이 서버에 몰려 새 계정을 등록할 수 없는 경우가 종종 있다고 현지 언론매체들은 전했다.

게임 개발사 나이앤틱은 6일 호주, 뉴질랜드, 미국에, 13일 독일에 각각 포켓몬 고를 출시했다. 이 회사는 포켓몬 고 사용자가 엄청나게 늘어나면서 서비스 장애가 자주 생김에 따라 서비스 제공 국가를 천천히 늘리기로 했다.

영국 이동통신업체 EE의 영상 및 콘텐츠 전략 부문장인 맷 스태그는 일간지 가디언에 "우리가 본 중 가장 빠른 앱 혹은 게임 보급 사례" 라며 "그것도 공식 출시가 이뤄지기도 전이다"라고 말했다. 가디언에 따르면 영국 공식 출시 하루 전날인 13일 EE 고객 중 35만 명이 이미 포켓몬 고를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