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순당이 초복을 앞두고 여름 보양식과 어울림 술로 백세주를 알리기 위한 행사를 14일 종로구 세종로 일민미술관 앞에서 진행했다.

김영우 기자 young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