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무료밥상’ 등 부산지역 봉사단체 회원들이 초복(17일)을 앞두고 14일 부산 해운대구 반송2동 주민자치센터에서 노인 1300명을 초대해 삼계탕을 대접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