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창명 병무청장(왼쪽)과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오른쪽)은 14일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 귀빈실에서 취업맞춤특기병 전역자 취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병무청은 취업맞춤특기병을 양성해 숙련된 기술 인력을 중소기업에 공급하고, 중기중앙회는 이들 전역자가 양질의 일자리에 취업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 김영우 국회 국방위원장(가운데)은 “취업맞춤특기병제의 성패는 전역자의 성공적인 취업에 있다”며 양 기관의 협력을 당부했다.

정태웅 기자 redae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