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은행권 최초 비대면 실명인증 예약제 시행

입력 2016-07-14 15:46 수정 2016-07-14 15:55
경남은행은 14일부터 은행 방문 없이 비(非)대면 실명인증을 통한 계좌 개설과 인터넷뱅킹·스마트뱅킹 등 전자금융을 이용할 수 있는 ‘비대면 실명인증 서비스’를 시행한다.

이 서비스를 활용하면 본인명의 스마트폰으로 간단하게 본인 확인을 한 뒤 입출금 계좌를 개설하고 전자금융을 이용할 수 있다. 만 19세 이상 내국인 개인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본인 확인은 스마트폰 확인과 신분증 제출 단계를 거친 후 영상통화나 소액이체 중 소비자가 선택할 수 있다. 영상통화 확인은 은행권 최초로 소비자가 원하는 시간에 영상통화를 진행할 수 있도록 영상통화 예약 기능을 도입해 소비자들의 선택권과 편의성을 강화했다.

김은정 기자 ke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