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켓몬고가 한국에서 정식 출시되지 않았음에도 설치한 한국인이 40만명을 넘은것으로 밝혀졌다.

14일 와이즈앱에 따르면 7월7일~13일 한국에서 포켓몬go를 설치한 사람은 41만명이었다. 이번 주만 37만명이 설치했다.

한국은 구글 플레이에서 정식 출시되지 않아 사용자들은 어렵게 스마트폰에 설치해야한다. 그럼에도 포켓몬go 열풍이 불고 있는 것.

통상의 주간 게임 사용자 랭킹과 비교했을 때 이미 20위권에 해당되는 놀라운 수치다. 한국에 정식 출시가 된다면 사용자는 더욱 폭발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포켓몬고 사용자의 41%는 10대다. 20대가 40%, 30대가 15%, 40대도 4%를 차지했다. 성별 비중은 남성이 79%, 여성이 21%가 사용해 여성 사용자도 상당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