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트럭·버스용 브랜드 '오로라' 출시

입력 2016-07-14 13:35 수정 2016-07-14 13:35

한국타이어는 국내 트럭·버스용 타이어 시장 공략을 위해 신규 브랜드 '오로라(Aurora)'를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오로라 브랜드는 'UR11+' 'UZ05+' 등 총 9개 제품, 15개 사이즈로 운영된다. 이들 제품은 국내 지형과 요구 수준에 맞는 내구성, 마일리지, 연비 등을 고려해 개발됐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고객들의 시장 요구 성능을 갖춘 합리적인 가격의 브랜드로 차별화해 운영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정훈 한경닷컴 기자 lenn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