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바이유 가격 반등…배럴당 42.58달러

입력 2016-07-14 08:14 수정 2016-07-14 08:14
두바이유 가격이 반등하면서 42달러대로 올라섰다.

한국석유공사는 12일(현지시간) 거래된 두바이유 현물 가격이 전 거래일보다 61센트 상승한 배럴당 42.58달러로 집계됐다고 13일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