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리사 메이 영국 신임 총리(왼쪽)가 13일(현지시간) 런던 버킹엄궁에서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을 만나 총리 임명을 받고 있다. 영국 정부의 공식 명칭은 ‘여왕의 정부’이며, 총리 임명은 여왕의 고유 권한이다.

런던A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