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남중국해 영유권' 패소…전쟁 준비태세 돌입

입력 2016-07-13 03:33 수정 2016-07-13 03:33

지면 지면정보

2016-07-13A1면

중국 공안이 12일 베이징의 주중 필리핀대사관으로 향하는 길을 차단한 채 경계를 서고 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이날 “중국의 남중국해 영유권 주장은 근거가 없다”는 상설중재재판소(PCA) 판결을 반박하면서 중국군에 전쟁 준비태세를 지시했다.

베이징AF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