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메이션 '포켓몬스터'를 주제로 한 스마트폰용 게임 '포켓몬 고'가 강원 속초시에서 가능하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홍보 효과가 커지고 있다.
13일 인터넷 블로그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는 "속초에서는 포켓몬 고가 가능하다"는 글과 "진짜 해보니까 된다"는 후기와 인증샷이 속속 올라오고 있다.

이에 일주일 평균 방문자가 1만2000여 명이었던 속초시청 페이스북 페이지는 이날 하루 현재까지 방문자 수가 7만4000여 명에 달했다. 블로그도 일주일 방문자 1000여 명에서 오늘 하루 3200여 명으로 껑충 뛰었다.

사진=속초시청 페이스북

현재 속초시청 페이스북 페이지에는 "속초가 갑자기 들썩입니다!"는 글이 올라있다. 이어 "게임 금지지역을 마름모꼴로 만들다 보니 속초와 울릉도가 유일하게 제외 됐다고 합니다"고 "지도하나 때문에 홍보가 팍팍 되네요"라고 덧붙였다.

속초시는 포켓몬 고 유저들 방문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조심스레 기대하고 있다.

속초시 관계자는 "서울의 버스터미널에 연락했으나 피서철로 인해 이미 매진이 이어지고 있었고, 속초 지역 숙박업소도 확인해봤으나 아직 포켓몬 고 특수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