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수·성주군의회의장, 오후 국방부 방문…사드배치 항의

입력 2016-07-13 13:18 수정 2016-07-13 13:18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가 배치될 지역인 경북 성주의 군수가 13일 오후 국방부를 항의 방문할 예정이다.

국방부는 "사드배치 지역 지방자치단체 군수와 지방의회 의장이 오늘 오후 4시께 서울 용산 국방컨벤션을 방문할 것"이라며 "황인무 국방차관과 당국자들이 사드배치에 관해 설명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항곤 성주군수와 배재만 군의회의장이 황 차관을 면담할 계획이다.

황인무 국방차관을 단장으로 한 정부의 '사드 설명단'은 성주 방문 계획을 취소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