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홈쇼핑은 밤기온이 25도를 웃도는 열대야를 대비해 ‘수면 케어 상품 기획전’을 준비했다.
13일 밤 9시45분부터 65분 동안은 ‘위닉스 뽀송 제습기’를 판매한다. 올해 출시된 제품으로, 뛰어난 제습력과 산소이온 발생장치를 통해 공기중 유해물질 및 독감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를 99.8% 제균하는데 도움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집중 건조킷이 있어 집안 구석구석은 물론 신발까지 건조할 수 있다. 버튼 잠금기능이 있어 아이가 있는 집에서도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 가능하다. 가격은 30만9000원이다.

15일 오후 4시40분에는 ‘리엔 대자리 세트’를 방송한다. 왕대나무를 가늘고 길게 확죽형태로 나눈 후 120도 고열에서 압착해 표면이 매끄럽다. 자연소재인 대나무를 사용해 차갑고 끈끈하지 않으며, 뒷면의 경우 펄프 소재의 지사를 사용하여 통기성이 좋다. 대자리, 3인용 방석, 베개 세트로 구성됐다. 가격은 8만9900원.

16일 오전 11시40분에는 ‘잠케어 베개’를 판매한다. 원하는 높낮이를 하나의 선택할 수 있도록 디자인해 편의성을 높였다. 1+1 세트의 가격은 14만 9000원이다.

윤정민 현대홈쇼핑 편성담당자는 “무더운 여름철을 맞아 제습기와 시원한 소재의 침구 상품들을 준비했다”며 “대자리, 기능성 베개를 통해 여름철에도 편안하고 건강한 잠자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jose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