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배우 김소현이 11일 서울 논현동 투썸플레이스 신논현역점에서 열린 tvN 새 월화 드라마 ‘싸우자 귀신아’ 첫방 사수 독려 이벤트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옥택연, 김소현, 권율 등이 출연하는 '싸우자 귀신아'는 귀신이 보이는 능력을 없앨 돈을 벌기 위해 귀신을 때려잡는 허당 퇴마사 박봉팔(옥택연)과 수능을 못 치른 한으로 귀신이 된 여고생 김현지(김소현)가 동고동락하며 함께 귀신을 쫒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오늘 11일 첫 방송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