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대표 격려하는 황창규 KT 회장

입력 2016-07-11 18:01 수정 2016-07-12 00:59

지면 지면정보

2016-07-12A37면

황창규 KT 회장(오른쪽)은 11일 서울 광화문 KT 사옥에서 KT스포츠 소속으로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에 출전하는 사격, 하키 종목 선수들과 오찬을 함께하며 격려했다. 이 자리에는 사격 종목 사상 처음으로 올림픽 3연패(50m 권총)에 도전하는 진종오 선수(왼쪽)와 여자하키의 한혜령, 김보미 선수 등 일곱 명이 참석했다.

KT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