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콤은 11일 아이지넷을 핀테크(금융+기술) 펀드 2호 투자 기업으로 선정했다.

아이지넷은 응용 소프트웨어 개발 및 공급 업체다. 이 회사는 온·오프라인 연계(O2O) 보험 비교 서비스인 마이리얼플랜을 출시한 바 있다.

코스콤은 미래에셋벤처투자, 미래에셋증권과 아이지넷에 5억원을 공동 투자한다.

핀테크 전용 펀드는 핀테크 유망 기업의 발굴 및 육성을 위한 것이다. 1호 투자 기업에는 에버스핀이 선정됐었다.

투자 기업 선정 심사에 참가한 관계자는 "아이지넷은 알고리즘 분석을 통해 고객 요구에 맞는 보험을 찾아준다"며 "독립투자자문업(IFA)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아아지넷 측은 "이번 투자 유치를 계기로 템플릿 기반 보험 상품 등록 서비스의 개발을 앞당길 것"이라고 밝혔다.

코스콤은 핀테크 스타트업에 대한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