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근면 전 인사혁신처장, 명예경찰 '순경' 됐다

입력 2016-07-11 00:35 수정 2016-07-11 00:35

지면 지면정보

2016-07-11A37면

이근면 전 인사혁신처장(64·사진)이 ‘명예경찰관’으로 임용돼 순경 계급을 달았다. 이 전 처장은 지난 6일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에서 열린 임용식에서 명예경찰 순경으로 위촉됐다. 경찰청 관계자는 “이 전 처장이 재임 당시 명예경찰관이 되고 싶다는 말을 여러 차례 했고, 경찰 인사 등에 많은 신경을 써준 점 등을 고려했다”며 “퇴임 이후 위촉 과정에서 본인이 순경 계급을 원했다”고 전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