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은행은 모바일뱅킹 서비스인 ‘J뱅크’를 출시하고 본격적으로 모바일전문은행 시장에 뛰어든다고 10일 발표했다. J뱅크는 비대면 실명 확인을 통해 통장 개설을 비롯해 신규 예·적금 가입, 간편 대출, 체크카드 신청, 예약 환전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제주은행과 거래한 적이 없는 금융소비자도 이용할 수 있다. 제주은행은 이 서비스를 통해 제주도 외에 오프라인 영업망이 부족하다는 단점을 극복한다는 전략이다.

김은정 기자 ke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