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의 목적은 간단하다. 직원과 소비자, 주주들이 만족하도록 하는 것이다. 그중에서도 직원이 가장 우선이다. 다음이 소비자, 마지막이 주주다. 왜냐하면 소비자 지갑을 열게 할 품질 좋은 제품을 생산하려면 직원이 없어선 안 되기 때문이다.”

-총기제조업체 레밍턴의 제임스 마르코툴리 CEO, 아웃도어라이프誌 인터뷰에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