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5월 경상흑자 20조8000억원…예상치 웃돌아

입력 2016-07-08 09:05 수정 2016-07-08 09:30
일본의 5월 경상수지가 1조8091억엔(약 20조8000억원)의 흑자를 냈다고 일본 재무성이 8일 발표했다.

이는 블룸버그가 집계한 예상치인 1조7512엔을 소폭 웃돌았지만, 전달(1조8785억엔)보다는 감소한 수치다.

일본의 경상흑자는 저유가와 해외 투자 소득 등에 힘입어 23개월째 이어지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