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을 찾은 외국인 여행객들이 7일 출국장 면세구역 3층에 개장한 '한류스타 디지털체험존'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와 제주항공은 한류 열풍과 최신 디지털 기술을 통해 실물과 같은 모습으로 구현된 배우 송중기와 관련된 다양한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다.

영종도=허문찬 기자 swea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