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석 새누리당 원내대표(왼쪽부터), 김희옥 새누리당 혁신비상대책위원장, 황교안 국무총리, 이원종 대통령비서실장이 7일 서울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고위 당·정·청 회의를 열었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