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호 더민주 원내대표 "검찰개혁 국회서 다루겠다"

입력 2016-07-07 18:55 수정 2016-07-08 03:31

지면 지면정보

2016-07-08A8면

정가 브리핑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사진)는 7일 “검찰은 스스로 자신들을 수술대에 올려야 한다”며 “검찰 내부에서 자정노력을 시작해야 한다는 것을 강조하면서, 국회에서도 검찰개혁 과제를 종합적으로 다루겠다”고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정치적인 검찰, 경직된 조직문화, 탐욕스런 검사 등이 지금 검찰의 자화상”이라며 “결론적으로 지금 검찰은 위기”라고 진단했다. 그는 “검찰은 국민이 어떻게 바라보고 있는지 냉정하게 봐야 한다”고 했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