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청와대에 UN회의 초청장 발송…"참석 여부 미정"

입력 2016-07-07 08:52 수정 2016-07-07 08:52
반기문 유엔사무총장이 오는 11월 투르크메니스탄에서 개최되는 유엔회의 초청장을 청와대에 보낸 것으로 확인됐다.

7일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유엔 지속가능 교통에 관한 글로벌 콘퍼런스의 초청장이 접수된 것으로 안다"며 "참석 여부나 누가 갈지에 대해서는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고 말했다.

유엔 지속가능 교통에 관한 글로벌 콘퍼런스는 오는 11월 26∼27일 투르크메니스탄에서 열린다.

외교부 당국자는 "회의에 우리 대통령 참석을 초청하는 반 총장 명의의 초청장이 접수됐으나 북측 초청 여부에 대해선 확인된 바 없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