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왼쪽)이 5일(현지시간)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럿의 유세장에서 민주당 대선 후보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함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이날 클린턴 후보에 대한 첫 지원 유세에 나선 오바마 대통령은 “남성이든 여성이든 역사상 클린턴만큼 대통령 자격을 갖춘 사람은 없다”고 강조했다.

샬럿EPA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