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예결위, 주광덕 김태년 김동철 의원 여야당 간사 선임

입력 2016-07-06 15:05 수정 2016-07-06 15:05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6일 전체회의를 열어 여야 3당의 간사를 선임했다.

이날 선임된 간사는 새누리당 주광덕(재선·경기 남양주갑), 더불어민주당 김태년(3선·성남 수정), 국민의당 김동철(4선·광주 광산갑) 의원 등 3명이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김현미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최근 가계부채 급증과 청년 일자리 부족, 자영업자 경영난 등 많은 어려움을 겪는 서민과 중산층을 따뜻하게 안아 줄 수 있는 예결위가 되도록 하겠다" 며 "20대 국회 첫 예결위가 모범적으로 출발할 수 있도록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예결위는 오는 12~21일 전체회의를 열어 2015회계연도 결산안을 심의, 의결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