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비대위원 11명 발표…김성식 주승용 조배숙 등 현역 5명

입력 2016-07-06 09:57 수정 2016-07-06 09:57
국민의당은 6일 안철수·천정배 공동대표의 사퇴 이후 당을 이끌고 갈 비상대책위원회 구성을 완료했다.

이날 오전 열린 최고위원회에서는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가 뽑은 11명의 비대위원이 임명안이 만장일치로 의결됐다.

현역 의원 중에는 비롯해 주승용·조배숙·김성식·권은희·신용현 등 5명이 포함됐다.

원외 인사는 한현택 대전 동구청장과 정호준 서울시당위원장, 김현옥 부산시당위원장, 정중규 내일장애인행복포럼 대표, 이준서 최고위원, 조성은 다준다 청년정치연구소 이사장 등 6명이 이름을 올렸다.

손금주 수석대변인은 "현역과 원외 인사를 조화롭게 구성했고 또 호남·비호남·수도권 지역 안배에 충실한 인사"라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