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브리프
전국건설노동조합이 6일 서울 도심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 예정이어서 교통 혼잡이 예상된다.

5일 서울지방경찰청에 따르면 건설노조는 이날 오후 4~6시 서울광장에서 2만4000여명이 참석하는 집회를 열 계획이다.

집회 참가자들은 오후 1시부터 독립문공원과 서울역광장, 대학로 마로니에공원,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등 네 곳에 5000여명씩 모여 오후 4시까지 서울광장으로 행진할 예정이다. 경찰은 행진 및 집회 일정에 따라 세종대로, 통일로, 종로, 남대문로, 대학로 등 도심 일부 도로를 차례로 통제할 계획이다.

마지혜 기자 look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