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알복지재단과 한국에너지공단,에스원이 5일 서울역 오픈콘서트홀에서 개최한 '에너지 나눔 챌린지' 행사에서 걸그룹 ‘에이프릴’과 김태영 한국에너지공단 부이사장(앞줄 오른쪽 두번째부터),임석우 에스원 부사장,정형석 밀알복지재단 상임대표 등 참석인사들이 자전거 발전기로 전력을 만들고 있다.'에너지 나눔 챌린지'는 시민 한 명이 자전거 발전기로 1분간 1와트(W)의 전력을 만드는 참여를 통해 총 1,500명이 1,500W를 만들면 에스원이 에너지 소외 계층 150가구에 여름나기 선물 키트를 전달하는 시민 참여 행사이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