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삼환 목사(71·사진)가 5일 숭실대 법인 제22대 이사장으로 취임했다. 김 신임 이사장은 대한예수교장로회 명성교회 원로목사다. 한남대와 아세아연합신학대 이사장을 지냈다. 재단법인 아가페·한국외항선교회 이사장, 한국교회봉사단 대표회장을 맡고 있다. 임기는 2020년 5월까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