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는 대외협력·홍보·위기관리를 총괄하는 대외협력부문을 신설하고 부문장으로 연태준 전 글락소스미스클라인(GSK)코리아 부사장을 선임했다고 4일 밝혔다.

연 신임 부사장은 GSK에서 아시아태평양 컴플라이언스 및 위기관리 책임자를 역임해 언론홍보, 준법경영, 위기관리 등의 업무를 맡은 바 있다. 홈플러스에서는 대외협력부문을 총괄해 회사 이미지 및 브랜드 가치 제고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홈플러스 측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체계적인 전략 수립과 실행, 사업의 이해 당사자들과의 유대 강화, 건전하고 지속적인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대외협력 분야 기능을 통합하고 전문 인사를 영입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