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유로6' 코란도스포츠 2.2 출시…2168만원부터

입력 2016-07-04 09:31 수정 2016-07-04 09:31

유로6를 충족시킨 코란도스포츠 2.2 모델. (사진=쌍용차 제공)

쌍용자동차는 4일 유로6 기준을 만족시킨 코란도스포츠 2.2를 출시했다.

코란도스포츠 2.2 신모델은 파워트레인을 개선한 게 특징이다. 유로6를 충족한 e-XDi220 디젤 엔진에 변속기 전문업체 아이신의 6단 자동변속기를 채택했다. 최고출력은 178마력으로 이전보다 14.8%, 최대토크는 40.8kg·m로 11% 각각 향상됐다. 복합 연비는 11.4km/ℓ(2WD, 자동변속기 기준).

디자인 및 편의사양도 소폭 개선했다. 라디에이터그릴 모양을 바꾸고 실내 시가잭에 USB차저를 신규 적용했다.

가격은 ▲CX5 2168만~2512만원 ▲CX7 2440만~2999만원 ▲익스트림 2745만원이다.

쌍용차 관계자는 "승용차와 달리 화물차 유로6 도입이 올 9월부터여서 출시 시기를 맞췄다"고 설명했다.

김정훈 한경닷컴 기자 lenn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