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은 정부의 친환경 소비 촉진 대책에 맞춰 '친환경 가전제품 페스티벌'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1차 행사는 이날부터 오는 10일까지, 2차 행사는 이달 15일부터 17일까지 시행된다. 1차 행사에는 에어컨만, 2차 행사에는 에어컨·일반 및 김치 냉장고·공기청정기·40인치 이하 TV 등 대형가전 5종이 모두 행사 대상이다. 행사 기간 삼성·LG 전자에서 가전제품을 구매하는 고객 대상으로 구입 금액별 5% 수준의 백화점 상품권을 증정한다.

소비자들은 오는 9월30일까지 현대백화점에서 에어컨·일반 및 김치 냉장고·공기청정기·40인치 이하 TV 등 대형가전 5종 가운데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 제품을 구매하면 품목별 또는 개인별 20만원 한도로 구매금액의 최대 10%를 환급 받을 수 있다.

현대백화점 측은 "백화점에서 증정한 상품권 5%와 정부 고효율 가전제품 인센티브 10% 환급금까지 받으면 최대 15% 할인효과가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