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0대 건국대 총장에 민상기 교수 선임

입력 2016-07-01 18:04 수정 2016-07-02 01:24

지면 지면정보

2016-07-02A30면

"취업·창업 선도대학 만들겠다"
민상기 건국대 바이오산업공학과 교수(61·사진)가 제20대 건국대 총장으로 선임됐다.

건국대 이사회는 1일 학생대표, 교수, 직원, 외부 인사 등 49명으로 구성된 총장후보자선정위원회의 추천을 받은 후보 세 명 중 최다 득표를 한 민 교수의 총장 선임을 확정했다. 차기 총장으로 선출된 민 교수는 오는 9월1일부터 4년의 임기를 시작한다.

민 교수는 독일 슈투트가르트-호헨하임대 식품공학과에서 이학박사 학위를 받았고 1995년부터 건국대 교수로 재직했다. 교수협의회 회장, 대학원장 등을 거쳐 교학부총장과 프라임(산업연계교육활성화선도대학)사업 단장을 맡았다. 한국축산식품학회 편집위원장, 전국식품공학교수협의회 회장, 한국식품냉동기술협의회 회장, 프라임사업 대학협의회 회장 등을 지냈다.

민 교수는 “‘전통과 혁신의 조화를 통해 다시 여는 건국 100년’이라는 슬로건으로 건국대를 국민에게 존경받는 명문 사학으로 만들겠다”며 “창조와 혁신의 연구중심대학, 가치를 만드는 산학협력클러스터, 기업과 산업에서 인정받는 취업·창업 선도대학으로 키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