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습기 살균제 특위 위원장에 더민주 우원식 의원

입력 2016-06-29 17:29 수정 2016-06-29 17:29
우원식(서울 노원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9일 가습기 살균제 피해에 대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위원장에 내정됐다고 이재정 원내대변인이 발표했다.

우 의원은 재야 운동권 출신의 3선 의원이다. 17대 국회와 19대 국회 후반기 등 총 6년간 환경노동위원회에 몸 담았고, 현재는 산업통상자원위원이다.

위원회는 우 위원장 내정자를 포함해 총 18명으로, 여야 동수로 구성된다.

정당별로는 새누리당 9명, 더민주 6명, 국민의당과 정의당이 각각 2명과 1명 등이다.

여야는 조만간 국정조사요구서를 국회에서 제출하고, 다음 달 6일로 예정된 본회의에 국정조사계획서를 의결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