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159,5000 0.00%)는 29일 한국 맥도날드 예비입찰 참여 관련 보도에 관해 "인수의향서를 제출했다"며 "다만 인수 주체 등 현재까지 구체적으로 결정된 바는 없다"고 밝혔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