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대우전자, 중남미·유럽·CIS '한류 마케팅'으로 공략

입력 2016-06-28 09:03 수정 2016-06-28 09:03


동부대우전자가 중남미·유럽·독립국가연합(CIS) 등 지역을 한류마케팅으로 집중 공략한다.
동부대우전자는 'TV 제품 한류 마케팅'을 강화한다고 28일 밝혔다. 회사 측은 국내 주요 연예 기획사들과 제휴하고 중남미·유럽·CIS 지역 매장에서 TV 전시 시 레인보우, 에이프릴 등 대표 K팝스타의 뮤직비디오를 데모 콘텐츠로 활용한다.

동부대우전자는 이번 한류 마케팅으로 동부대우전자의 TV 신제품과 K팝 스타를 공동으로 홍보하고 제품 판매를 촉진시킨다는 계획이다.

동부대우전자는 지난 2011년부터 중남미, 동남아시아, 중동 등 한류 열풍이 불고 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태극기·한글 등을 적용한 매장 디스플레이, 선전물 등 한류 마케팅을 진행중이다.

동부대우전자 관계자는 "한류 열풍이 불고 있는 시장에서 동부대우전자 TV로 K팝 스타 뮤직비디오를 소개해 현지 소비자들에게 보다 우호적인 브랜드 이미지를 형성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