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희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사무총장은 ‘만 19세 이상’인 투표 참여 연령을 “개인적으로는 만 18세로 낮추는 방안을 다시 검토할 때가 됐다고 생각한다”고 28일 밝혔다.

김 총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안전행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 이같이 말하고 “그 문제에 대해서는 정당 간 견해가 다르고 또 18세로 낮출 경우 고등학생이 일부 포함될 수 있다는 반대 여론도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박종필 기자 j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