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한류 드라마 팬이 뽑은 최고 스타는 지성·박보영

입력 2016-06-28 17:53 수정 2016-06-29 00:36

지면 지면정보

2016-06-29A35면

배우 지성과 박보영이 미국 한류 드라마 팬들이 뽑은 최고의 배우로 선정됐다.

미국의 다국적 방송 영상 스트리밍 사이트 드라마피버는 27일(현지시간) 제4회 드라마피버 어워즈 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지성과 박보영은 각각 최고 남녀배우상을 차지했다. 지성은 지난해 MBC에서 방영한 드라마 ‘킬미힐미’에서 다중인격장애를 가진 재벌 3세를 연기했다. 박보영은 케이블채널 tvN의 ‘오 나의 귀신님’에서 처녀귀신에 빙의된 주방 보조 나봉선 역을 맡았다.

아이돌그룹 슈퍼주니어 출신 배우 최시원은 MBC 드라마 ‘그녀는 예뻤다’로 최고 조연상을 받았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