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희 더민주 의원 "LH, 임대 공급 줄여 부채 감축"

입력 2016-06-27 18:36 수정 2016-06-28 03:21

지면 지면정보

2016-06-28A8면

정가 브리핑
전현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은 27일 “LH(한국토지주택공사)가 임대주택 건설 계획 지연 등 계획된 예산을 집행하지 않고 지출을 감축해 2년간 7조3600억원의 부채를 줄였다”고 말했다.

전 의원이 LH의 부채 감축 내역 및 5년간 임대주택 공급 추이를 분석한 결과 LH의 임대주택 공급 비중은 2010년 68.9%에서 2014년 60%로 줄었다. 같은 기간 민간 임대주택 공급 비중은 늘었다. 전 의원은 “계획된 예산을 집행하지 않고 임대주택 공급 비중을 줄여 부채를 절감한 것으로 LH의 설립 목적에 위배된다”고 지적했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