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박명재 사무총장 " 박근혜정부 성공, 대권 창출이 우선"

입력 2016-06-27 14:00 수정 2016-06-27 14:00
새누리당 박명재(포항 남·울릉) 신임 혁신비상대책위원회 사무총장은 27일 "당의 화합과 결속, 변화를 위해 일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재선의 박명재 사무총장은 이날 임명장 수여식 직후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무엇보다도 당의 발전, 박근혜정부의 성공, 대권창출이 우선"이라고 강조했다.

박명재 총장은 이어 당내 최대 현안인 계파갈등 해소 문제와 관련,스스로를 '밀박'(모든 박씨를 밀어주는 박씨), '함박'(함께하는 박씨)이라며 "분명히 말씀드리지만 저는 중립이다. 중립적이고 객관적인 시각에서 당무를 처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