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리베이트 의혹 송구…결과 따라 엄정 단호한 조치"

입력 2016-06-27 10:03 수정 2016-06-27 10:03
국민의당 안철수 상임공동대표는 27일 4·13 총선 홍보비 파동과 관련,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송구스럽고, 결과에 따라 엄정하고 단호하게 조치를 취할 것임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말했다.

안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를 통해 "오늘 국민의당 소속 의원 한 분이 수사기관에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주요 당직자 한 분은 영장실질심사를 받는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안 대표가 홍보비 의혹 사건이 불거진 뒤 대국민 사과와 함께 엄정한 조치 의사를 밝힌 것은 이번이 세번째다.

한경닷컴 뉴스룸 bk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