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랭킹 607위 빌리 헐리, PGA투어 퀴큰 론스 내셔널 우승

입력 2016-06-27 09:07 수정 2016-06-27 09:07
남자골프 세계 랭킹 607위 빌리 헐리 3세(34·미국)가 '103전 104기'를 이뤄냈다.

헐리 3세는 27일(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베데스다의 콩그레셔널 컨트리클럽 블루코스(파71·7569야드)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투어 퀴큰 론스 내셔널(총상금 690만 달러)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2개를 묶어 2언더파 69타를 기록했다.

최종합계 17언더파 267타의 성적을 낸 헐리 3세는 투어 첫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우승 상금은 124만 2000달러(약 14억 5000만 원).

미국 해군사관학교를 2004년에 졸업한 헐리 3세는 2009년까지 해군 장교로 복무한 특이한 이력을 갖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