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 브리핑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은 26일 중소 조선소의 위기탈출 방안으로 정부 주도 관공선(국가나 지방자치단체 등에서 소유, 운영하는 공무용 선박) 등 조기 발주를 제안했다.

김 의원은 “지금 중소 조선소가 대단히 어려운데, 정부 지원 방안은 잘 보이지 않는다”며 “정부가 나서서 관공선 등 조기 발주를 하는 등 적극적인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손성태 기자 mrhand@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