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콜라스 케이지 이혼 /사진=연합뉴스TV 캡쳐

할리우드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가 결혼 12년만에 파경을 맞았다.

미국 다수의 언론은 24일(현지시각) 니콜라스 케이지가 아내 앨리스 김과 지난 1월 이혼했다고 보도했다.

니콜라스 케이지와 앨리스 김은 2004년 LA의 한 식당에서 처음 만나 두 달만에 약혼, 초스피드 결혼식을 올렸다. 니콜라스 케이지는 한국계인 앨리스 김과 결혼후 '케서방'이라는 별명으로 한국팬들에게 불리기도 했다.

두 사람 사이에는 10살 된 아들이 있고 결혼 12주년을 앞두고 있어 팬들은 안타까운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니콜라스 케이지와 앨리스 김이 이혼한 사유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았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