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추신수

추신수가 시즌 3호 홈런을 터트렸다.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는 2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 보스턴 레드삭스전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0-0으로 맞선 1회말 추신수는 텍사스의 이날 경기 첫 번째 타자로 나와 왼손 투수 데이비드 프라이스의 시속 143㎞ 투심 패스트볼을 때려 솔로 홈런을 터트렸다.

이는 이번 시즌 추신수의 3호 홈런이자, 23일 신시내티 레즈전에 이어 2경기 연속 홈런이다.

3호 홈런을 기록한 추신수는 이어진 두 번째 타석에서 안타를 기록했다. 이어 추신수는 세 번째 타석에서 사구를 기록하며 세 타석 모두 출루에 성공하며 타율을 0.250으로 끌어올렸다.

한편 텍사스 레인저스는 3회말 현재 6대0으로 리드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